명품 조연, 신 스틸러, 걸크러쉬 이 세 수식어가 모두 잘 어울리는 여배우가 있습니다. 바로 라미란인데요. 그녀는 데뷔한지 올해로 15년 차가 되었다고 합니다. 긴 무명생활 끝에 지금은 대중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데요. 그녀에게는 특별한 데뷔 오디션 일화가 있다고 합니다. 과연 그것이 무엇일지 함께 알아보실까요?

라미란은 1975년생으로 올해 44세가 되었습니다. 그녀는 서울예술대학교 연극과 출신으로 배우로 알려지기 전 뮤지컬 활동을 해왔습니다. 2000년도에 드라큘라 뮤지컬에서 신성우와 호흡을 맞췄었는데요. 현재 남편이 신성우의 매니저였어서 인연이 되었다고 합니다. 신성우 매니저가 매니저가 아니라 라미란을 챙기는 모습에 신성우는 두 사람의 연애를 눈치챘다고 하죠.

결혼을 하였지만 동시에 음반을 제작하던 남편의 사업 실패로 힘든 시간을 보냈었습니다. 이와 함께 라미란은 임신한 몸으로 “벼룩시장에 나가 안 입는 옷을 들고나가 팔았다. 그 돈으로 반찬을 사 먹었다”라고 말하며 가슴 찡한 사연을 털어놨었습니다.

출산 후에는 경력 단절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다는데요. “아들이 돌 즈음 됐을 때 오디션 기회가 왔다. 당시 라미란은 남편과 함께 젖먹이 아들을 데리고 오디션을 보러 갔다.”라고 고백했습니다. 박찬욱 감독님이 감사하게도 ‘친절한 금자 씨’에 캐스팅해주셔서 다시 시작할 수 있었어요”라고 말했죠.

30세라는 늦은 나이에 2005년 영화 친절한 금자 씨의 오수희 역으로 데뷔하게 된 것입니다. 첫 영화 출연 작품에서부터 교도소에서 강렬한 장면을 연기해 인상을 남겼죠. 특색 있는 얼굴로 주로 조연으로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 작품에 출연하였습니다. 천만 영화인 괴물에서는 발 동동 아줌마로 등장하는가 하면 미스 홍당무에서는 오대오 가르마가 인상적인 정녀 교무로 등장해 관객들에게 각인되었죠.

댄싱퀸, 공모자들, 연애의 온도, 소원,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등 많은 작품들에 출연해 예사롭지 않은 캐릭터로 신 스틸러의 모습을 꾸준히 보여왔습니다. 막돼먹은 영애 씨 시즌 12에 출연하게 되면서 시간 또라이 라 과장 캐릭터를 맛깔나게 연기해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죠. 2014년 라디오 스타에 출연하며 레전드 출연자로 남게 되었습니다.

엄정화를 보고 언니라고 부르며 엄정화보다 5년 7개월이 어린 나이로 출연진들이 멘붕에 빠진 적이 있는데요. 그 계기로 일밤 진짜 사나이 여군 특집 편에 출연하게 되면서 대중들에게 다가갔죠. 여군 편에서도 빠른 행동력과 판단력으로 군인 포스를 보여주는가 하면 생활관 점호할 땐 엄격한 모습을 보여주여 큰 호응을 이끌어 냈습니다.

2015년에 방영된 응답하라 1988에서는 쌍문동 아줌마 3인방 중 리더, 라미란 여사를 연기했는데요. 현실 반영된 무뚝뚝하지만 정이 많은 성격과 맛깔나는 연기로 인기몰이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이후 덕혜옹주, 언니들의 슬램덩크,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까지 ‘2016년 인기 작품 중에 라미란이 안 거쳐간 작품이 없다’라고 할 정도로 인지도가 올라갔죠.

2016년 각종 시상식에서 무려 10개의 상을 휩쓸었습니다. 대종상영화제 여우조연상, 드라마 조연상부터 예능 최우수상까지 받으며 모두에게 인정을 받게 된 것이죠. 미친 존재감과 충무로 흥행파워를 입증한 배우로 자리 잡았습니다.

영화 보통 사람, 상류사회, 특별 시민에서도 열연을 했는데요. 특히 영화 내 안의 그놈에서는 B1A4 진영과 강렬한 키스신을 하여 관객들을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여자 공무원들이 범죄자를 잡는 영화 ‘걸캅스’에서는 전직 형사로 나와 코미디와 액션 연기를 동시에 보여주었습니다.

걸캅스는 감독이 제작 초기부터 ‘라미란’을 염두에 두고 쓴 시나리오라고 해 관객들의 기대가 컸는데요. 흥행을 하지는 못했지만 배우들의 호흡과 연기력 그리고 스토리 면에서는 호평이 많아 설날 특집으로 방영되기도 했습니다. 2019년 tvN 드라마 블랙 독에서는 서현진과 함께 드라마를 이끄는 투 탑 주인공을 맡으며 진한 워맨스를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죠.

무명생활이 길었지만 지금은 명품 조연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라미란입니다. 영화, 드라마, 예능, 뮤지컬까지 못하는 게 없는 그녀인데요. 광고계에서도 러브콜을 종종 받고 있기로 유명합니다. 넘치는 끼와 보장된 이미지, 카멜레온 같은 연기력 때문인데요. 최근에는 영화 ‘정직한 후보’가 개봉되었습니다. 거짓말쟁이에서 진실만 말하게 되는 주둥이를 갖게 된 국회의원 역할로 주연을 맡았습니다. 또 어떠한 재미와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