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들 사이에서도 악마의 입담이라 불릴 정도로 탁월한 말솜씨를 가진 가수 출신 방송인이 있습니다. 바로 과거 솔로 가수이자 그룹 ‘컨츄리꼬꼬’ 멤버로 활동했던 탁재훈인데요. 탁재훈의 입담 센스는 개그맨 박명수가 한 프로그램에서 “재훈 형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웃긴 사람”이라고 언급할 정도로 뛰어나다고 정평나 있습니다.

이처럼 탁재훈은 예능계에서 알아주는 방송인이지만 사실 그의 꿈은 배우였습니다앞서 그는 가수 데뷔 전 연기자의 꿈을 꾸며 에로영화의 스탭으로도 일했던 적이 있다고 언급해 화제가 됐었죠실제로 탁재훈은 데뷔 후 다수의 영화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 실력을 선보였습니다최근에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얼굴을 비추며 이상민과의 티격태격 케미를 뽐내고 있는데요연기부터 노래입담까지 다재다능한 능력을 갖춘 탁재훈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컨츄리꼬꼬 웃긴

콘셉트 싫었다는 고백

탁재훈(본명 배성우)은 컨츄리꼬꼬 데뷔 전인 1995년 솔로 포크 가수로 활동했었습니다하지만 솔로 가수로 빛을 보지 못하고 카드값마저 밀리는 상황이 되죠당시 탁재훈의 소속사는 댄스그룹 룰라가 소속된 엔터테인먼트였습니다룰라 멤버 이상민은 소속사를 나와 프로듀서로 활동할 것을 결심하고 탁재훈에게 신정환과의 듀오 그룹 제의를 하게 됩니다.

이상민은 내 주변에서 가장 웃긴 사람은 탁재훈과 신정한이라며 이 둘이 뭉치면 재밌는 음악이 나오겠다고 생각했다”라고 제안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탁재훈은 처음 제안을 받았을 당시엔 제안을 거절했습니다그의 음악에 대한 생각은 진지했고웃긴 콘셉트의 컨츄리꼬꼬 활동이 못마땅했던 것이죠이후 이상민이 탁재훈의 카드값을 대신 갚아주는 조건으로 컨츄리꼬꼬가 결성됐습니다.

알고보니 영화 스태프 출신

1990년대 말부터 2000년대 초반까지 컨츄리꼬꼬는 오 해피’, ‘김미김미’ 등 히트곡을 내면서 대성공을 이룹니다이 계기로 탁재훈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됐고특유의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죠탁재훈이 메인 MC로 활약한 KBS 2TV ‘상상플러스 시즌2’에서 그가 과거 배우 백일섭이 출연한 성인영화 마님의 스태프이었다고 털어놔 화제가 됐습니다.

데뷔 전 그는스태프 활동 등 영화계 잡일을 하며 배우의 꿈을 키웠습니다스태프뿐만 아니라 교양 프로그램인 경찰청 사람들에서 재연배우로 활동한 이력이 있는데요. 2002년 영화 좋은 사람 있으면 소개시켜줘 우정 출연을 시작으로 배우 활동을 시작했습니다이후 누구나 비밀은 있다’, ‘가문의 위기’, ‘맨발의 기봉이’ 등에 출연하면서 연기력을 인정받게 됩니다.

굴곡진 연예계 삶

각종 방송에 나와 승승장구하던 탁재훈은 2013년 불법 도박을 한 사실이 밝혀져 연예계에서 퇴출당했습니다이후 2016년 2월 22일 탁재훈의 복귀 기사가 떴는데요탁재훈은 해당 사건과 관련해 공백기 동안 반성했다는 입장을 밝히면서도 예능이나 다른 프로그램에서 재미없게 하는 방송을 보고 복귀 결심이 섰다재미가 있었으면 안 나왔을 것이라고 말해 2년의 공백기가 무색할 만큼 여전한 재치를 선보였었죠.

탁재훈은 공백기였던 2015년 슈퍼모델 출신 이효림과 14년의 결혼생활을 끝으로 이혼을 했습니다공식적인 이유는 성격 차이였는데요탁재훈과 이효림은 서로에게 사유가 있다며 이혼 소송을 걸기도 했었죠현재는 이혼 뒤 각자의 삶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죠.

행복한 ‘자식 바보’ 탁재훈

최근 탁재훈은 MBC 토크쇼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자녀들에 대한 애정을 보여줬습니다탁재훈은 현재 고등학교 3학년인 딸과 중학교 3학년인 아들이 있는데요. 아들의 키가 189cm라고 밝혀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라디오 스타에서는 딸의 국제 미술대회 수상 소식을 알리며 자랑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방송인 탁재훈이 아닌 아빠 탁재훈의 면모를 보여줬습니다.

탁재훈은 나보다 자식들이 더 재능이 있는 것 같다”라며 다른 사람의 유전자가 아닌가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습니다네티즌들도 탁재훈만의 자식 자랑 방법이라며 따뜻한 반응을 보였습니다힘들었던 공백기를 극복하고 자랑스러운 아빠책임 있는 방송인으로 거듭나는 중인 탁재훈의 미래를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