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전 매력을 가진 톱모델이 있습니다. 무대 위에서 보여주는 카리스마와 비주얼의 이면에는 노래방에서 ‘파파라치’ 춤을 추다가 본의 아니게 현재의 남편에게 매력 발산한 ‘화려한’ 과거가 있는데요. 남편 또한 연예인을 닮은 준수한 외모와 더불어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여주며 화제가 되었죠. ‘비글 부부’라는 수식어가 어울리는 이 커플의 이야기에 대해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이대 재학 중 찾은 모델 적성

이현이는 이화여자대학교 경제학과에 재학하던 중 연극 동아리를 계기로 모델의 꿈을 꾸게 되었는데요. 연극 활동을 통해 무대에서 느낄 수 있는 현장감의 매력을 알게 되었고, 무대 위에서 일을 하고 싶다고 생각했죠. 이후 자신의 큰 키를 장점으로 살려 패션모델을 시작하고 2005년 한중 패션모델 선발 대회로 모델계에 데뷔했습니다.

하지만 모델 지원서를 넣기 전까지 패션 잡지를 한 번도 본 적이 없을 정도로 패션 문외한이어서 신인 시절 조선희 작가의 오디션 장에서 쫓겨나는 등의 일화를 공개하며 순탄하지 않았던 데뷔 초 시절을 털어놓았습니다.

전진 부부와의 인연?

이후 자신의 실패들을 인정하고 남들보다 몇 배 더 노력한 그녀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하는 모델로 성장하게 되었습니다. 화장품, 의류, 백화점 광고뿐만 아니라 루이비통, 샤넬, 디올 등 세계적인 브랜드의 패션쇼에 서며 당당히 톱모델로서의 커리어를 쌓았죠.

한편 최근 결혼 소식으로 화제가 된 신화 전진, 류이서 부부와 과거 신기한 인연이 밝혀지며 화제가 되었는데요. 추억의 MBC 예능 <만원의 행복>에는 이현이의 현재 남편 홍성기, 류이서 씨가 일반인 신분으로 함께 출연하였으며 <신화방송> 패션 특집에는 전진의 짝꿍으로 이현이가 출연한 우연이 재조명되었죠.

3차 노래방에서 맺어진 사랑

이현이의 남편은 현재 삼성전자에 재직 중인 홍성기 씨인데요. 둘은 4 대 4 미팅에서 처음 만나게 되었습니다. 다 같이 자리를 즐기던 중 3차로 노래방에 가게 되었고, 둘의 인연은 여기서 시작되었죠.

홍성기 씨는 처음에는 시크하게 앉아만 있던 이현이가 ‘저세상 텐션’으로 간미연의 ‘파파라치’를 부르는 모습에 그녀의 반전 매력을 알게 되었다고 밝혔는데요. 그녀의 화려한 가무가 끝나자마자 그녀에 대한 호기심이 증폭하여 번호를 물어보았고, 그렇게 둘의 사랑이 시작되었습니다.

홍성기 씨를 제외한 미팅에 참가했던 나머지 세 명의 남자들은 모두 한 여성을 마음에 들어 했었는데, 홍성기 씨만 이현이를 마음에 들어 하여 그의 친구들이 의아해했다는 비하인드스토리가 밝혀져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죠.

장동건 닮은 남편,
‘비주얼 부부’ 등극

그렇게 둘은 1년의 열애 끝에 2012년 10월, 백년가약을 맺었습니다. 서울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결혼식에는 이현이의 동료 모델들이 대거 참석했고, 당시 인기 예능 <강심장>은 ‘달달한 신혼여행 풀 스토리 대 환영. 2012 F/W 최고의 신랑신부가 입장합니다’라는 센스 있는 문구의 화환을 보내 화제가 되기도 했죠.

둘의 결혼 소식만큼 화제였던 것은 남편 홍성기 씨의 외모였는데요. 연예인이라고 해도 믿을 만큼 잘생긴 외모와 훤칠한 키에 ‘비주얼 커플’이라는 단어가 제격이었죠. 결혼 후 이현이와 함께 예능 <현장토크쇼 TAXI>, <극한 식탁>, <금요일 금요일 밤에> 등에 출연하며 여전히 잘생긴 외모를 보여주었습니다.

두 사람은 각각 ‘이현이의 현이로그’, ‘홍빠빠TV’라는 이름의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대중들과 소통하고 있습니다. 윤서, 영서 두 아들과 함께 하는 일상, 여행 등을 공유하고 ‘비주얼 부부’가 살아가는 현실적인 모습도 보여주고 있죠. 팬들이 궁금해하는 모델 이현이가 일하는 현장, 엄마로서 아이들과 함께 지내는 모습들도 공유하고 있습니다.

이현이는 현재까지 꾸준히 모델 활동하고 있는 동시에 한 가정의 아내, 엄마로서 또한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다방면에서 매력을 뽐내며 활약하는 그녀가 보여줄 앞으로의 행보를 기대해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