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한예슬 인스타그램@han_ye_seul_

스타들의 헤어스타일은 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킵니다. 그들이 어떤 머리색을 선택했느냐에 따라 트렌드가 변화하죠. 특히 아이돌 그룹의 멤버들은 염색을 통해 이미지에 변화를 줍니다. 앨범 컨셉에 따라 화려하고 강렬한 염색을 하면 더욱 큰 화제를 불러일으킵니다.

가수들이 헤어스타일에 비교적 자유로운 반면 한 머리 스타일을 고수하는 배우들도 있죠. 드라마나 영화의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 자연스러운 머리 스타일을 유지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최근 이 같은 제약에서 벗어나 파격적인 스타일을 선보이는 배우들이 있습니다. 배우의 머리가 얌전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깬 배우들의 파격적인 스타일을 살펴보겠습니다.

금발, 단발, 옴브레까지 소화하는 한예슬

출처- 한예슬 인스타그램@han_ye_seul_

한예슬은 지난해 자신의 SNS에 한 사진을 올렸습니다. 여태껏 선보인 적 없었던 백금발의 머리를 한 모습이었죠. 길고 짙은 머리의 한예슬이 익숙했기에, 많은 이들이 그의 새로운 스타일에 주목했습니다. 백금발은 한예슬의 뚜렷한 이목구비를 더욱 화려하게 만들어주었죠.

출처- 한예슬 인스타그램@han_ye_seul_

한예슬은 그 후로도 다양한 머리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블론드 색의 단발에서 핑크색을 염색하기도 하고 긴 머리의 금발 스타일도 도전했죠. 최근 불가리 호텔 밀라노에서 개최된 2019 봄/여름 액세서리 컬렉션 쇼룸 프레젠테이션 및 디너파티에서 화려한 옴브레 투톤금발 머리로 등장하였습니다. 변화무쌍한 머리를 모두 소화하는 한예슬입니다.

비현실적인 머리색, 단발 여신 정소민

정소민 인스타그램@somin_jj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조용하고 소심한 둘째 딸 역할을 맡았던 배우, 정소민입니다. 그 당시 역할에 어울리는 단정한 단발머리를 하고 있었죠. 그러나 정소민은 드라마 촬영 시기가 아닐 때는 과감한 염색을 시도합니다. 그는 돌연 개인 SNS에 애쉬 블루색 머리를 한 사진을 업로드했죠.

NYLON

해당 게시물에는 ‘죽기 전에 머리에 이런 장난 또 할 수 있을까?’라는 코멘트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그만큼 파격적인 머리였던 것이죠. 게다가 파란 염색약의 물이 빠지자, 금발의 정소민도 볼 수 있었습니다. 금발까지 잘 어울렸던 정소민은 몽환적인 분위기의 화보를 완성시켰습니다.

‘인간 복숭아’ 설리

JTBC2

배우 활동을 활발하게 이어오고 있는 설리는 이슈의 아이콘입니다. 그가 하는 행동 하나하나가 화제를 낳고 있죠. 그런 설리가 최근 연한 핑크색 머리로 나타났습니다. 밝은 피부 톤에 러블리한 생김새로, 평소 ‘복숭아’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 별명에 맞게 피치핑크 컬러의 머리로 또 한 번의 변신을 꾀했죠.

설리 인스타그램@jelly_jilli

이 파격적인 염색을 위해 탈색을 무려 3번이나 했습니다. 그런 노력을 하면서까지 변신했던 이유는 오랜만에 가수의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서입니다. ‘고블린’이라는 제목으로 솔로곡을 발표했죠. 배우나 가수의 경계 없이 자유롭게 재능을 뽐내는 모습이 역시 이슈의 아이콘답습니다.

최예슬 인스타그램@yeseul0104

앞서 언급한 스타들은 단정하고 우아한 모습만을 유지해야 하는 여자배우들의 제약을 벗어던지고, 화려한 머리색으로 색다른 이미지를 보여주었습니다. 최근 유명 유튜버 최예슬이 빨간 머리에 웨딩드레스를 입어 화제가 되었었죠. 이를 통해 웨딩드레스를 입을 때는 단정한 머리만을 해야 한다는 편견을 깨주었습니다.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아름다움을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이처럼 자유롭고 자신 있는 변화가 계속되길 기대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