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서예지 instagram @seo_yea_ji
“연예인은 연예인이다”란 말이 있죠. 주로 연예인만의 아우라를 느꼈거나 유난히 작은 얼굴과 긴 팔다리로 놀라운 비율을 자랑하는 연예인을 보고 하는 말인데요. TV로 볼 때보다 실물이나 폰카메라로 찍힌 사진 등이 그 비율과 생생함을 더 잘 전해주다보니 실물짤이란 말로 퍼지기도 합니다. 그중 최근 한 영화배우는 시사회장에서 포착된 모습에 주목받았는데요. 바로 그녀의 비율이 놀라웠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작은 얼굴에 큰 눈, 긴 팔다리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그 여배우, 과연 누구였을까요?

출처 – tvN 시트콤 ‘감자별 2013QR3’

이 주인공은 바로 서예지인데요. 서예지는 청순하면서도 단아하고 깔끔한 이미지로 사랑받아온 배우입니다. 지난 2013년 통신사 광고 모델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한 그녀는 tvN 시트콤 ‘감자별 2013QR3’으로 배우로서 데뷔했습니다. 이때 코믹 연기를 포함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면서 대중들에게 얼굴을 익혔죠.

출처 – MBC ‘세바퀴’

이후 다양한 드라마에서 활약하던 그녀는 예능계 역시 진출했었는데요. 서예지는 MBC 예능프로그램 ‘세바퀴’의 MC를 맡으며 활약하기도 했습니다. 당시 독특한 이력 등을 공개하며 놀라움을 사기도 했었죠. 서예지는 청순하고 단아한 외모에 독특한 성격과 캐릭터로 많은 이들에게 눈도장을 찍었습니다.

출처 – OCN ‘구해줘’

그리고 OCN 화제작이었죠. 드라마 ‘구해줘’에 출연한 서예지는 이 드라마를 통해 연기력을 다시 입증받으며 인기와 관심을 한 몸에 받았습니다. 드라마 ‘구해줘’는 사이비 종교 집단에 맞서 첫사랑을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소년 4인방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사이비 종교라는 소재가 주목받았습니다.

출처 – OCN ‘구해줘’

이러한 소재인만큼 어려운 연기였음에도 불구하고 서예지는 ‘방언 연기’까지 소화하며 대중들에게 연기력을 입증함은 물론 드라마 몰입도까지 키웠습니다. 이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서예지는 한층 더 인정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된 것이죠. 그러던 서예지가 연기력 외에도 또 다른 것으로 주목 받는 일이 생겼습니다.

출처 – 서예지 instagram @seo_yea_ji

서예지는 최근 영화 ‘암전’ 시사회에 참여했는데요. 당시 흰색으로 상하의를 맞춰입은 모습이 인상적이었죠. 검은 머리를 하나로 뒤로 묶은 채로 흰색으로 맞춰입은 그녀는 얼굴과는 상반되게 흰색으로 깔맞춤하면서 자신의 비율을 더 돋보이게 만들었습니다.

출처 – 서예지 instagram @seo_yea_ji

공포영화인 ‘암전’ 주연으로서 호러퀸 자리를 노리던 서예지는 영화 상영 즈음 참여한 시사회에서 특히 눈에 띄었습니다. 이때 비율 움짤과 사진을 본 사람들은 “세상 혼자사는 거 아니냐”, “얼굴은 저렇게 작은데 다리 길이 실화냐”, “비율이 ㄷㄷ”와 같은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과 움짤을 보니 그럴만도 했죠.

출처 – 서예지 instagram @seo_yea_ji

전신샷보다는 클로즈업 위주의 브라운관, 스크린 등으로만 보다보니 서예지의 놀라운 비율에 감탄하고만 것 인데요. 서예지는 프로필상 키 169cm로 키가 큰 편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얼굴은 또 작아서 이 어마어마한 비율이 나타난 것으로 보입니다.

출처 – 스포츠동아 / 일간스포츠

서예지의 SNS와 기사사진 등을 살펴보면 사실 그간에도 비율이 좋았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폰카메라나 움짤 등이 많이 찍힐 수 있는 환경이었다는 점과 당시 패션이 비율을 더 돋보이게 했다는 점을 보아 이것들이 맞춰지다보니 평소보다도 더 비율이 좋아보여 주목받은 게 아닌가 싶습니다.

출처 – 서예지 instagram @seo_yea_ji / 영화 ‘암전’

매력있게 예쁜 마스크도, 연기력도, 비율도 모두 갖춘 서예지인데요. 볼수록 더 새로운 작품과 새로운 모습이 기대되는 배우인 것 같습니다. 역시 연예인은 연예인이다 싶은 우월한 비율이었네요. 그녀의 SNS 사진 속 웃는 모습은 누구보다 순하다가도 배우모드로 변신하면 또 확 바뀌는 것 같습니다. 역시 천상 연예인인가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