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원작 조병규·송하윤 드라마, 방영 전부터 욕 먹는 이유는요…

Iris
|
2022.05.13 오전 03:00
|

웹툰 원작 조병규·송하윤 드라마, 방영 전부터 욕 먹는 이유는요…

웹툰 ‘찌질의 역사’ 드라마화
촬영장에서 시민들 피해 이어져
방영 전부터 누리꾼에게 뭇매

출처: KBS ‘쌈, 마이웨이’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9일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에 “드라마 촬영팀 원래 이러냐”는 제목의 폭로 글이 올라와 화제를 모았다.

본문 속 작성자 A씨는 본인의 집 앞을 가로막은 차량의 사진과 함께 “나가다가 머리를 박을 뻔 했다. 보니까 드라마 촬영팀이던데 원래 ‘양해 부탁한다’는 표지판만 놓고 자기들 멋대로 하냐”며 불만을 드러냈다.

심지어 A씨의 집 앞은 소방차 통행로라 주차금지 구역으로 지정돼 있어 자신도 집 앞에는 주차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통제하는 스태프에게 “대문 앞이고 소방차 통행로이니 차를 빼달라” 말한 A씨는 죄송하다는 말과 함께 빼겠다는 대답을 들었다.

하지만 시간이 흘러 저녁이 되자 또다시 SUV 차량이 집 앞을 가로막는 상황이 발생했고, 그들은 5분만 대고 빼겠다고 했으나 한 시간이 지나도 차량은 자리를 지키고 있었다.

결국 폭발한 A씨는 “낮에도 빼달라고 했는데 지금 와서 또 대는 건 무슨 심보냐. 상식적으로 대문 앞에 차를 대는 사람이 어디 있냐. 그것도 소방차 통행로 중앙이다”라며 큰 소리를 쳤고 그제서야 차량이 정리됐다고 한다.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해당 내용은 온라인 상에서 빠르게 확산됐고 조병규 주연의 방영예정드라마 ‘찌질의 역사’ 촬영팀이라는 것이 밝혀졌다.

논란이 불거지자 제작진 측은 “당사자를 직접 만나 뵙고 사과를 드렸다”고 전했다.

이어 “평소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을 해왔지만 좀 더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지 못한 점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 앞으로 작은 불편함도 끼치지 않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 양해해주신 주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 인사와 함께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 전한다”며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출처: 아시아뉴스통신

한편 ‘찌질의 역사’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로 누구나 겪었을 법한 ‘찌질한’ 일화들을 다룬 로맨틱 코미디다.

작년 2월 학교폭력 가해 의혹에 휩싸였던 조병규의 논란 이후 첫 드라마 주연작이기도 하며, 그는 극 중 피 끓는 스무살의 급발진과 어설픔을 보여주는 캐릭터 ‘서민기’를 연기할 예정이다.

해당 드라마에는 배우 송하윤과 려운 역시 출연하는 것으로 전해졌으며 아직까지 정확한 방영 날짜는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1
+1
3
+1
17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