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이 미친 듯이 바쁜 아이돌이면 반려견은 이런 삶을 지냅니다

 

여러분은 하루에 얼마 동안을 반려견과 함께 보내시나요? 아마 많은 분이 일이나 학업 등으로 바빠 긴 시간을 함께하지는 못하실 것 같은데요. 하루에 많은 스케줄을 소화해야 하는 아이돌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과거 엄청난 인기를 끌었던 K-POP 1세대 아이돌, 토니안도 반려견과 함께 보내는 시간이 부족하다고 하는데요. 이 때문인지 반려견 에드워드는 답답함을 느꼈죠. 이런 에드워드를 위해 토니안이 특별한 여행을 준비했다고 합니다. 어떤 사연인지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최정상 아이돌에서 에드월드의 반려인으로

<네모판>
<네모판>
<스포츠서울>
<비즈엔터>

토니안은 1세대 K-POP 아이돌, H.O.T.의 멤버로 데뷔했습니다. H.O.T.는 등장과 동시에 엄청난 팬들을 보유하게 되었는데요. 그중 토니안은 리드 보컬과 메인 래퍼로 활동하였습니다. 그는 그룹 활동을 하며 아이돌 최초 연간 최대 음반 판매량을 달성하는 등 수많은 기록을 쌓았습니다. 또한, 섬세하고 따뜻한 팬 서비스와 감미로운 음색은 그의 인기에 한몫을 했죠. 이뿐만 아닙니다. 토니안은 프로듀싱, 비즈니스, 연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커리어를 쌓아왔습니다. 최근에는 SBS 동물농장의 MC로 활약하며 친근한 반려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스타의 반려견, 에드월드

< SBS >

그런 토니안에게도 사랑스러운 반려견이 있습니다. 바로 시츄, 에드월드인데요. 최근에는 토니안이 바빠서 함께 많은 시간을 보내지 못했다고 하네요. 그 때문일까요? 에드월드는 토니안에게 삐져 자꾸만 신호를 준다고 합니다. 토니안의 말을 듣지 않기도 하고 집 아무 데나 소변을 보기도 하죠. 토니안은 그런 에드월드에게 미안함을 느꼈습니다.

에드월드를 위한 힐링 여행

< SBS >

토니안은 힘 빠진 채 생활하는 에드월드를 위해 특별한 활동을 준비했습니다. 그가 준비한 것은 바로 에드월드만을 위한 힐링 여행이었는데요. 단순한 산책으로는 에드월드의 화가 풀리지 않을 것 같아 준비했다고 하네요.

< SBS >

토니안과 에드월드는 자연에 둘러싸인 리조트로 발걸음을 향했습니다. 그리고 전망 좋은 방도 잡았죠. 에드월드는 오랜만에 온 여행에 엄청 신나 보였는데요. 토니안은 반려견과 반려인이 함께 먹을 수 있는 ‘패어링 메뉴’도 준비했습니다. 그리고 맛 좋은 음식을 함께 나누어 먹었죠.

에드월드가 만난 운명, 히릿

< SBS >

토니안이 준비한 것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습니다. 그는 반려견과 함께 작은 대회에 참가했는데요. 바로 ‘오래 기다려’ 대회였습니다. 그러나 에드월드의 온 정신은 다른 곳에 가 있었습니다. 첫눈에 반한 상대가 있었기 때문이죠. 에드월드는 첫사랑, ‘히릿’에게 한 눈이 팔려 토니안과 대회에는 관심이 없었습니다. 그 덕에 토니안은 내팽개쳐지는 웃지 못할 해프닝도 일어났죠.

< SBS >

에드월드와 토니안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숙소로 돌아왔습니다. 에드월드는 깔끔히 샤워를 마치고 편안한 얼굴을 보였습니다. 그런 에드월드를 본 토니안도 웃음을 감추지 못했죠. 이를 본 사람들은 “토니 님 고생해도 둘이 행복해 보이니 좋네요.”, “토니안 씨 반려견 너무 이쁘고 귀엽네요.”, “에드월드는 예능감이 연예견으로 딱인 것 같습니다.”, “자주 보고 싶어요.”, “이렇게 이쁜 시츄 처음 본다. 행복해 보여.” 등 호평을 하였습니다. 앞으로 토니안과 에드월드가 건강하게 오랜 시간 함께하길 연예톡톡이 응원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