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초라고?’ 이미지와 전혀 매치 안되는 여배우의 흡연하는 장면

 


지금은 좀 나아진 추세지만불과 10년 전까지만 해도 연예인들이 흡연 사실을 공개하는 것은 참 힘든 일이었습니다특히 여자 연예인들은 흡연 사진이 유출이라도 되면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는 것은 예사였습니다상대적으로 우리나라보다 보수적인 중화권 연예계에서는 연예인들의 흡연 사실은 아직도 큰 논란거리인데요오늘은 팬들을 놀라게 한 중화권 연예인들의 흡연 사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차라리 약속을 하지 말지…
안젤라 베이비




우리나라에서도 유명한 홍콩의 모델 겸 배우 안젤라 베이비는 팬들 사이에서는 이미 유명한 골초입니다처음 안젤라 베이비의 흡연 사진이 공개된 것은 2008년이었습니다팬들은 즉각적으로 반발하며 일어났습니다이에 안젤라 베이비는 팬들에게 금연을 약속했지만 지켜지지는 않았습니다.





안젤라 베이비는 2015년 동료 배우인 황샤오밍과 결혼한 이후 2017년에 아들을 얻었습니다하지만 그 이후로도 그녀의 금연 약속은 지켜지지 않아 팬들을 지치게 했는데요심지어 최근에는 가게 안에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돼서 또다시 논란이 커지게 되었습니다.

담배가 문제가 아니네
정솽




우리나라에서는 중국판 드라마 <꽃보다 남자>로 유명한 <일기래간유성우>의 주역으로 유명한 배우 정솽도 흡연으로 논란이 된 배우입니다평소 순수하면서도 청순한 이미지의 배우였고심지어 목소리가 유독 좋기로 유명한 배우였기에 팬들 사이의 충격은 더욱 컸습니다.



사실 정솽의 가장 큰 문제는 흡연이 아니었습니다정솽은 2015년부터 전 남자친구 장한이 사귀던 구리나자에 대한 악의적인 루머를 퍼트리고, SNS에 악플을 남기는 만행을 저지를 것입니다게다가 올 초에는 전 남자친구 장헝과 미국에서 대리모를 통해서 두 아이를 낳은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되었습니다중국은 특히 대리모를 통한 출산을 엄격히 금지하는 나라이기 때문에 결국 정솽은 중국 내의 활동이 금지되었습니다.

고등학생이 담배 피는 줄
저우둥위




저우둥위는 데뷔부터 남달랐습니다. 2010년 거장 장이머우 감독의 영화 <산사나무 아래>의 주연으로 전격 캐스팅이 된 것이죠장이머우 감독은 신인 배우 저우둥위에 대해 백지처럼 순수한 외모와 성격이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죠이후로도 영화 <안녕나의 소울메이트>, <소년시절의 너등에 출연하며 우리나라에서도 대표적인 중화권 배우로 인지도를 얻었습니다.


평소 고등학생 역할을 맡아도 아무런 위화감이 없을 정도로 청초하고 동안 미모를 자랑하던 저우둥위였기 때문에 그녀의 흡연 사실에 대한 충격은 더욱 컸습니다저우둥위는 이에 대해 별다른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는데요일각에서는 이미 서른에 가까운 어엿한 성인의 흡연이 무슨 상관이냐는 반응도 나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