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미모로 시누이 ‘김태희’를 이긴 이완 아내의 정체

 

대한민국 대표 미녀 김태희의 모든 리즈를 함께한 배우가 있습니다바로 김태희의 친동생 이완인데요신인 시절부터 김태희와 함께 연예계 우월한 유전자로 불리던 두 사람은 늘 과연 어떤 사람과 결혼하게 될까 대중들의 관심을 받았습니다누나 김태희는 2017년 비와 결혼했고이완도 2019년 프로 골퍼 이보미와 결혼 마치를 올렸죠오늘은 이완과 이보미의 연애 스토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누나와 함께 출연한
한 편의 드라마

이완은 2003년 드라마 <천국의 계단>으로 데뷔했습니다누나 김태희와 함께 출연한 작품이죠이완은 신현준이 분한 한태화의 아역으로 등장했고김태희는 악역 한유리로 등장했죠이미 유명한 청춘스타였던 김태희와 마찬가지로 이완도 미남 배우로 훌륭한 첫발을 떼었습니다.

이완은 이듬해 드라마 <백설공주>에서 열연을 펼쳐 KBS 연기대상에서 남자 신인상을 수상했는데요같은 해 드라마 <작은 아씨들>에서 신 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했습니다이완은 2005년 드라마 <해변으로 가요>에 출연하며 드라마 스타로 자리를 잡았습니다.

이완은 2007년 드라마 <인순이는 예쁘다>와 2009년 드라마 <태양을 삼겨라>에 출연해 호평을 받았습니다. <인순이는 예쁘다>에서는 자신을 길러준 누나와 할머니를 각별히 생각하는 장근수로 분했죠대한민국 최초로 남아프리카공화국 로케이션으로 화제가 된 드라마 <태양을 삼켜라>에서는 가슴 속에 상처를 가진 장태혁을 맡아 호평을 받았습니다.

성당 신부님이
이어준 인연

이완은 평소 친분이 있던 성당의 신부님을 통해 이보미를 만났습니다이완의 어머니가 신부님을 통해 소개팅을 주선했죠나름 소개팅이었지만이보미는 별 기대 없이 가벼운 마음으로 나갔는데요당시 이보미는 이완보다는 김태희를 만날 마음이 더 컸다고 합니다반면 이완은 이보미를 보자마자 결혼할 것 같은 예감이 들었다고 하죠.

이완과 이보미는 2019년 3년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습니다당시 일본여자프로골프 투어에서 활동 중인 이보미를 위해 일본 고베와 서울두 곳에 신혼집을 차린 것으로 큰 화제가 되었었는데요이미 미인 골퍼로 이름을 날리던 이보미와 김태희의 동생 이완의 결합으로 비주얼 부부로 네티즌들의 응원을 받았습니다.

최근 이완은 예능 <세리머니 클럽>에 출연해 이보미와의 신혼 생활을 공개했는데요이완은 김태희보다 아내가 더 예쁘다라며 애정을 과시했습니다심지어 일본에서는 김태희는 못 알아봐도 이보미는 안다라며 신혼부부다운 애정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습니다.

아직 자녀가 없는 이완은 나중에 아이가 태어나면 골프 선수를 시킬 거냐는 질문에 나는 아들이면 무조건 축구 선수딸이면 무조건 골프를 시킬 거다라며 큰 그림을 그렸습니다이에 골프 선수 박세리는 부모 욕심으로 운동을 시키면 안 된다좋아하는 걸 잘할 수 있도록 찾아주는 게 중요한 거지 시키는 건 안 된다라며 뻐 아픈 조언을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