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와의 전쟁’에서 쌍욕하던 여사장의 놀라운 과거 사진

 

미디어에 노출된다는 것은 비슷하지만그럼에도 참 다르게 느껴지는 직업이 바로 아나운서와 배우입니다같은 방송계 사람이어도 겹치지 않는 분야여서 그럴까요그런데 여기아나운서에서 배우로 넘어가 대성한 연예인이 있는데요오늘은 아나운서에서 배우로 전향에 큰 성공을 거둔 김혜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아현동 마님>의
유일한 생존자

서울대학교 성악과를 나온 김혜은은 1997년 MBC 공채에 합격해 아나운서로 활동했습니다드라마 <논스톱 3>와 <결혼하고 싶은 여자등에 특별출연하면서 연기에 흥미가 생긴 김혜은은 2007년 드라마 <아현동 마님>으로 본격적으로 배우로 데뷔하게 되었습니다시청률과는 별개로 엄청난 혹평을 받은 작품이지만김혜은의 연기만큼은 호평을 받았죠.

이후로도 김혜은 다양한 작품에 단역으로 출연하며 연기력을 갈고닦았습니다. 2010년에는 드라마 <김수로>에서는 신비한 매력을 풍기는 나찰녀를 맡았고이듬해에는 드라마 <당신 참 예쁘다>에서 주인공 고유랑의 언니 고유정으로 등장하며 존재감을 드러냈습니다.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기는 했지만아쉽게도 김혜은은 이렇다 할 인생작을 만나지 못해 2% 아쉬운 배우로 기억되었는데요그러다 2012영화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에 출연하며 터닝 포인트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김혜은은 김판호의 내연녀이자 나이트클럽의 사장이었지만후에는 최익현의 내연녀가 되는 역할이죠늘 입에 욕을 달고 살아 적은 비중임에도 특별한 존재감을 드러냈죠.

터닝 포인트 후
명품 조연으로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로 연기력을 인정받은 김혜은은 이듬해 드라마 <오로라 공주>, <황금무지개등 인기작에 조연으로 출연하며 인지도를 쌓아올렸습니다특히 2014년 드라마 <밀회>에서는 주인공 오혜원을 시녀 부리듯이 하는 악우 서영우를 맡아 호연을 선보였죠.

2018년은 김혜은에게 특별한 해였습니다무려 6편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명품 조연의 반열에 오른 것인데요그중 <미스터 션샤인>에서는 변요한이 분한 김희성의 어머니 윤호선으로 등장했는데요탄탄한 매니아층을 만들어낸 <손 the guest>에도 출연해 시청자들을 압도하는 엄청난 연기력을 선보였습니다.

2020년에는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야심가장가의 강민정으로 분해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보여줬는데요동시에 격정 멜로드라마 <우아한 친구들>에서는 전직 에로 배우 출신으로 섹시한 매력을 뽐냈습니다그 누구에게도 기죽지 않고 정 많고 의리 많은 면모가 있는 캐릭터였죠.

한편 김혜은은 오는 8월 방영될 드라마 <더 로드 : 1의 비극>에 주연으로 캐스팅되었는데요김혜은은 방송국 보도국 소속의 아나운서 차서영으로 분했는데요화려한 외양만큼이나 늘 욕망에 허덕이는 인물이죠특히 공개된 예고편에서 김혜은은 상대역인 안내상과 진한 키스신을 공개해 큰 화제가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