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랑 영화 6편으로 수익 1위’한 할리우드 부자 배우의 현재

 

지난 2월 개봉한 영화 <승리호>는 무려 200억이 넘는 제작비로 화제가 된 영화입니다우리나라에서는 200억 원이면 대자본 영화에 속하지만할리우드에서는 겨우 배우 한 명이 받아가는 출연료 정도인 액수입니다실제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를 찍을 당시에는 이미 출연료가 한화 1000억을 훌쩍 넘기도 했었죠그런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도 사실은 할리우드 최고 부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고 계시나요오늘은 영화로 억 소리나는 돈을 벌어들인 영화계 인사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영화 6편으로 뽕 뽑았다
조지 루카스

조지 루카스는 할리우드를 얘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영화감독입니다그런데 사실 조지 루카스가 직접 감독한 영화는 고작 6편 밖에 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계시나요조지 루카스가 직접 감독한 장편 영화는 <THX-11384EB>, <청춘 낙서>, <스타워즈 4 : 새로운 희망>, <스타워즈 보이지 않는 위험>, <스타워즈 2 : 클론의 습격>, <스타워즈 3 : 시스의 복수뿐입니다.

사실 조지 루카스는 감독으로 벌어들인 돈 보다 자신이 직접 만든 제작사 루카스필름으로 벌어들인 돈이 훨씬 많습니다특히 <스타워즈시리즈의 판권과 직접 각본을 쓴 <인디아나 존스시리즈의 판권으로 대부분의 자산을 벌어들였죠. <스타워즈 4 : 새로운 희망>을 촬영 당시조지 루카스는 제작사였던 20세기 폭스에게 연봉을 삭감하고 참여하는 대신, 2가지 제안을 하게 됩니다.

바로 <스타워즈시리즈의 상품화권에 관한 권리와 모든 후속작의 판권에 대한 소유권이 그것이었는데요. 20세기 폭스에게는 최악의 계약 조건이 된 조지 루카스의 제안은 결국 조지 루카스를 할리우드 최고의 부자 감독으로 만들었습니다조지 루카스가 <스타워즈상품화권으로 벌어들인 돈만 21조 원이었죠조지 루카스는 2012년 자신의 회사 루카스필름을 월트 디즈니 컴퍼니에 4조 원에 매각해 현재는 약 8조 원의 순 자산을 가진 것으로 추산됩니다.

2위와 1000억 차이
톰 크루즈

최근 할리우드 몸값 1위 배우로 드웨인 존슨이 꼽혀 화제가 되었습니다실제로 드웨인 존슨은 현재 연봉 1000억 원을 받는 엄청난 배우죠하지만 그런 드웨인 존슨도 할리우드에서 가장 많은 돈을 번 배우에는 오를 수 없었습니다영예의 1위를 차지한 배우는 바로 총자산 6600억 원의 소유자톰 크루즈인데요심지어 이 액수는 2위인 조지 클루니보다 약 1000억 원 가량 차이 나는 어마어마한 금액입니다.

다른 쟁쟁한 배우들을 제치고 톰 크루즈가 가장 부유한 배우 1위를 차지한 데에는 톰 크루즈의 남다른 선구안이 톡톡한 공을 했습니다데뷔 30년 차찍은 작품만 40개가 넘는 톰 크루즈는 신인 시절부터 흥행에 실패한 영화가 거의 없다고 해도 무방할 정도로 작품성과는 별개로 거의 모든 작품을 성공시켰습니다.

이 때문에 톰 크루즈는 할리우드에서 믿고 보는 배우흥행보증수표로 통하죠이에 만족하지 않은 톰 크루즈는 제작자로써 제2의 커리어를 쌓고 있습니다본인이 직접 주연을 맡은 <미션 임파서블시리즈는 물론, <잭 리처시리즈의 제작도 겸했었죠한편톰 크루즈는 현재 영화 <미션 임파서블 7> 촬영 중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