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의 그녀’로 잘 알려진 여배우, 중국 논란 이후 최근자 근황

과거 SBS ‘X맨’에서 김종국과 러브라인을 이뤘던 배우 윤은혜의 최근 근황이 공개됐다. 윤은혜는 ‘고두심이 좋아서’에 출연, 광양여행을 떠났다. 중국 예능에서 디자인 표절의혹이 제기된 후 한동안 방송활동에 출연하지 않았던 윤은혜의 근황이 공개된 것이다.

유재석이 아니었다…조세호가 존경한다며 타투까지 새긴 인물

조세호가 ‘런닝맨’ 출연으로 황당한 공약을 지키게 됐다. 지난 6일 SBS ‘런닝맨’에 출연한 조세호는 “나에게 지석진은 위인이자 롤모델이다”라는 말을 지켜야 할 상황에 놓이게 됐다. 이후 조세호는 팔뚝에 지석진 얼굴을 새겨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벌써 41살 송지효’가 결혼 생각 없다고 밝힌 현실 이유

송지효는 단순히 예능도 겸하는 배우가 아닌, 정말 몸을 사리지 않고 방송에 임하는 자세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최근에는 그런 송지효의 결혼 이슈가 팬들 사이에서 솔솔 일어나기도 했다. 벌써 41살이 된 그녀의 결혼관에 대해 알아보자.

‘알고보니 무명만 9년’ NG낼 때마다 머리 맞던 단역배우의 현재

신비주의를 고집하는 연예인은 이제 옛말이 되었다. SNS나 TV 방송, 웹 예능 등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거나 작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진솔한 모습을 보여줘 팬들을 끌어들이는 게 요즘 추세로 떠오르고 있다. 이 때문에 배우라는 본업보다 예능에서 더 유명해진 사례도 있는데, 오늘은 대표적인 예능파 배우 전소민의 연기에 대해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