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 너무 못해 PD가 “은퇴해라” 혼냈던 신인 배우의 현재

신인시절 연기를 너무 못해 “은퇴해라”라는 폭언을 들어야 했던 배우. 지금은 어떤 모습일까?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연기를 너무 못해서 PD가 은퇴하라고 혼냈던 배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누리꾼들에게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이병헌이 ‘연기 천재’라 극찬한 배우의 반전 근황

여기, 친구들이 피아노 학원을 다닐 동안 연기 학원에 다니던 아이가 있습니다. 이 아이는 후에 자라 2편의 천만 영화에 출연했고, 일본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는 최우수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명배우로 성장하게 됩니다. 바로 배우 심은경의 이야기인데요. 오늘은 어릴 때부터 연기 신동으로 이름을 날리던 심은경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