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이 조폭 영화만큼은 절대 안찍는다 거절한 이유는 이렇다

배우 정우성은 과거 한 인터뷰를 통해 조폭이 나오는 영화에 출연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밝혔다. 정우성은 1997년 영화 ‘비트’에서 문제아 고등학생의 역할을 맡았다.당시 영화는 큰 화제가 됐고 청소년들 사이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다. 특히 정우성

7년째 연애중인 이정재가 “결혼 생각 없다” 말한 이유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 덕분에 한국을 넘어 세계적인 스타로 자리잡은 배우가 있다. 바로 우리나라 대표 미남 이정재이다. 이정재는 변함없는 동안 외모와 흠 잡을 데 없는 연기력으로 오랫동안 대중들의 사랑을 받아왔다.올해로 50세가 된 그는 아직까지

‘오징어게임’ 할아버지가 한국인 최초로 골든글로브 조연상 수상하고 꺼낸 첫마디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1번 참가자, 오일남 할아버지로 출연한 배우 오영수가 권위있는 시상식 ‘골든글로브’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했습니다. 이는 한국인 최초의 기록으로 현재 ‘오징어 게임’은 TV드라마 작품상과 남우주연상에도 노미네이트 된 상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