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업은 배우, 부업은 업계 1위·연매출 120억 사외이사입니다”

최근에는 본업 말고도 다양한 부업으로 수익을 창출하는 배우들이 늘고 있다. 배우 정준호의 경우 골프 의류, 뷔페, 웨딩홀을 운영 중이며 손석구는 55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던 회사의 대표이사로 재직한 바 있다. 이들은 배우라는 원래 직업을 잊을 정도로 어마어마한 성공을 거두고 있는데, 이런 가운데 배우 인교진의 부업이 밝혀져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