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공포증 있다던 여배우가 재미 교포 남편 만나 이민간 장소

한때 결혼 공포증이 있다고 고백했던 배우 오지은이 공개했던 근황이 재조명되어 화제가 되고 있다. 오지은은 남편을 따라 이곳에 살고 있는데 럭셔리한 일상을 보내는 것으로 보여져 더욱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기사를 통해 확인해보자.

‘나도 못 따라한다’ 백종원조차 인정한 홍콩 길거리 음식

홍콩은 한국인 여행객들의 입맛에도 잘 맞는 음식들로 수많은 먹거리를 즐길 수 있습니다. 홍콩의 길거리 음식 역시 여행의 묘미 중 하나인데요. 오늘은 백종원이 홍콩에서 추천한 길거리 음식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나도 이 맛은 못 따라 한다’라고 말하며 다양한 음식을 즐겼는데요. 과연 어떤 음식일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