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이 아니었다…조세호가 존경한다며 타투까지 새긴 인물

조세호가 ‘런닝맨’ 출연으로 황당한 공약을 지키게 됐다. 지난 6일 SBS ‘런닝맨’에 출연한 조세호는 “나에게 지석진은 위인이자 롤모델이다”라는 말을 지켜야 할 상황에 놓이게 됐다. 이후 조세호는 팔뚝에 지석진 얼굴을 새겨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